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섹션’이병헌 “영화 함께했던 동갑의 에단 호크가 생일 노래 불러줬다”

최종수정 2016.09.12 19:16 기사입력 2016.09.12 09:08

댓글쓰기

이병헌 섹션TV 인터뷰 /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이병헌 섹션TV 인터뷰 / 사진=MBC 방송화면 캡쳐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배우 이병헌이 '섹션'에서 헐리우드 배우와의 친분을 과시했다.

11일 방송된 MBC '섹션TV 연예 통신'에 출연, 이병헌은 유명 외국인 배우와 호흡을 맞춘 영화 '매그니피센트7'을 홍보했다.
이날 방송에서 그는 에단 호크와의 친분을 언급했다. 타지 촬영에서의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던 이병헌은 "자고 있는데 익숙한 목소리의 누군가가 노래를 부르더라"며 "에단 호크가 생일 노래를 불러줬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기대하지 못했던 축하에 얼떨떨했던 기분을 전했다. 그는 "타지에서 촬영을 하면서 생일인지도 몰랐다"며 "내가 이렇게 훌륭한 배우들로부터 생일 축하를 받을 줄은 상상도 못 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병헌과 에단 호크는 1970년생 동갑이다. 함께 촬영하는 씬이 유독 많았던 에단 호크에 대해 이병헌은 "쉬는 날은 서로의 집을 오가며 파티를 즐겼다"라고 전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