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인디애나·오하이오, 토네이도 10여 개 발생 피해

최종수정 2016.08.26 05:31 기사입력 2016.08.26 05:3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뉴욕 황준호 특파원] 미국 오대호에 인접한 인디애나 주와 오하이오 주에 토네이도가 잇따라 발생해 큰 피해를 남겼다.

25일(현지시간) 미 현지 보도에 따르면 전날 오후 인디애나 주와 오하이오 주를 휩쓸고 지나간 토네이도는 최소 10개에 달한다.

토네이도 발생지역은 인디애나 중부지역 8곳, 오하이오 주 2곳 등이며, 인디애나 주도(州都) 인디애나폴리스에서 북쪽으로 약 80km 떨어진 코코모 시가 가장 큰 피해를 보았다.

이번 토네이도 강도는 EF3로, 6개 등급 분류 가운데 4번째로 강하다.

미 방송들은 주택과 나무는 물론 승용차와 레저용 차량(RV)이 공중에 날리는 장면도 목격됐다고 전했다.
미 국립기상청(NWS)은 피해 상황을 집계하고 있다.


뉴욕=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