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스피카 완전체 컴백…양지원 "저조한 인기에 응원에도 힘 안났다"

최종수정 2016.08.25 13:44 기사입력 2016.08.25 13:44

댓글쓰기

스피카 양지원

스피카 양지원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스피카 양지원이 데뷔 이후 5년한 저조한 인기로 인해 지쳐있었던 순간을 회상했다.

25일 오전 서울 서교동 예스24 무브홀에서는 스피카의 새 디지털 싱글 '시크릿 타임' 발매 기념 쇼케이스와 기자 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멤버 양지원은 걸그룹 스피카의 인지도에 대해 힘들었던 지난 5년간의 시간을 떠올렸다.

그는 "대중들에게 인지도가 낮은 그룹이라는 것 알고 있다"며 "사실 저조한 인기 탓에 나 포함 멤버들 모두 많이 지쳐있는 상황이었다. 어리지 않은 나이다보니 '무조건 잘 될거야' '잘하자'라는 파이팅이 안됐다"고 털어놨다.

김보아 또한 "지친 상황에서 좋은 곡을 만나기까지도 긴 시간이 걸렸다"며 "하지만 막상 맘에 쏙 드는 곡을 만나고 나니 곡 작업과 안무 등 여러 과정이 착착 진행되더라"고 말했다.
한편, 스피카는 2년 7개월 만에 컴백했다. 타이틀 곡 '시크릿 타임'은 스피카의 가창력으로 강렬한 걸크러쉬 매력을 발산하는 팝 알앤비 장르의 댄스곡이다. 작사에 참여한 김보아는 청춘들 비밀스러운 반항과 이들을 위로하는 마음을 가사에 담았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