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천구, 1·3세대 소통 위한 결연 사업 강화

최종수정 2016.08.23 15:29 기사입력 2016.08.23 15:29

댓글쓰기

경로당-어린이집 교류 위한 결연 체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금천구 경로당 어르신들과 어린이집 아이들이 결연사업을 통해 한층 더 가까워질 전망이다.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23일 오전 10시30분 시흥4동 장수경로당에서 경로당 어르신들과 구립 튼튼이 어린이집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결연식을 개최했다.

결연식에는 경로당 및 어린이집 관계자, 어린이집 아이들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장수경로당과 튼튼이 어린이집 결연은 동산경로당과 개미어린이집, 참새공원경로당과 해야해야 어린이집 결연에 이어 세 번째로 진행된 경로당 특화 프로그램이다.
할머니들과 유치원 아이들의 소통

할머니들과 유치원 아이들의 소통


결연식을 통해 텃밭 가꾸기와 할아버지 할머니의 예절교육, 어린이와 함께 영화보기 등 정기적인 상호 교류활동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경로당 어르신들과 어린이집 아이들과의 벽을 허물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임승기 장수경로당 회장은 “오늘의 소중한 인연이 지속돼 1?3세대 간 소통과 효 문화 확산에 기여할 수 있도록 경로당과 어린이집이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가 필요하다”고 전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