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W(더블유)' 12.9% 수목극 1위…'함틋하게' 눌렀다…자체 최고 시청률

최종수정 2016.07.28 09:07 기사입력 2016.07.28 09:07

댓글쓰기

이종석, 한효주/사진=MBC드라마 'W' 캡처

이종석, 한효주/사진=MBC드라마 'W' 캡처


[아시아경제 김민재 인턴기자] 첫 회부터 '대박'조짐 입소문을 타던 드라마 'W(더블유)'가 드디어 '함부로 애틋하게'를 누르고 수목극 1위를 차지했다.

28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W' 3회는 12.9%의 전국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지난 방송분(9.5%)보다 3.4%P 상승한 수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이다.
이날 'W'에서는 강철(이종석)은 오연주(한효주)에 총을 쏘면서 "사실은 총에 맞아도 죽지 않을 걸 알고 있었거든요. 정말 부럽게도 절대 죽지 않는. 정말 몰랐어요? 오연주 씨는 다른 세계에서 왔죠. 다른 차원의 어떤 세계. 거기가 어디죠. 같이 지냅시다. 돌아가고 싶으면 내 질문에 답해요. 진실을 답해서 내가 놀라면 돌아갈 수 있죠"라고 말했다.

이에 오연주는 "사랑해요"라고 했지만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았다. 강철은 "오연주 씨 누드를 보면 깜짝 놀랄 줄 알았나 봐요. 본인이 엄청 골 때리는 거 알아요?"라며 황당해했다.

비슷한 시간대 방송된 SBS '원티드'는 6.0%, KBS 2TV '함부로 애틋하게'는 8.6%로 집계됐다.
김민재 인턴기자 mjlovel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