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종걸, 黨대표 출마 가닥…"비대위원 사퇴"

최종수정 2016.07.27 07:51 기사입력 2016.07.27 07:51

댓글쓰기

이종걸, 黨대표 출마 가닥…"비대위원 사퇴"
[아시아경제 홍유라 기자]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7일 8·27 전당대회 출마로 가닥을 잡았다

이 의원은 이날 오전 'PBC 열린세상 오늘 윤재선입니다'와의 전화인터뷰에서 "신중했었습니다만 당은 여러 입장(을 담는) 용광로가 돼야 한다"며 출마 의사를 밝혔다.
이에 따라 이 의원은 이날 오전 열리는 당 비대위원회의에 참석, 비대위원직을 사퇴할 방침이다. 그는 "조금 뒤에 당 비대위원회의가 열리는데 이때 비대위원을 사퇴하겠다"면서 "지금까지 70~80% 출마에 무게를 두고 많은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 의원은 이어 "전대에 참여하는 과정은 큰 일이다. 도와주고 또 지지해서 저를 보내줄 분들의 의견을 모으는 과정이 정말 중요하다"면서 "(그래서 결정하기까지) 오래 걸렸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한 "제가 원하던 원하지 않던 비주류의 대표 격이 돼서 더욱 신중해질 수밖에 없었다"면서 "선거에서 지면 저만의 패배가 아니라 비주류의 패배가 될 수도 있어서 그랬다"고 부연했다.
그러면서 이 의원은 대선 관리자로서의 강점을 내세웠다. 그는 "제가 꼭 해야 될 일 중 하나는 문재인 더민주 전 대표가 당에서 가장 영향력이 크고 현재로선 가장 가능성 있는 지도자"라며 "그러나 (대선 경선은) 민주적 과정이어야 되고 다른 가능성이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내는 민주적 과정이 차단되거나 닫히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국민참여경선 등의 절차를 만들어내는 지도부를 뽑는 전대가 돼야 한다"며 "지금 제가 그 점에서 가장 가깝다"고 덧붙였다.


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