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롯데푸드-의성군, ‘의성마늘 발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최종수정 2016.07.26 07:09 기사입력 2016.07.26 07:09

댓글쓰기

지역상생 우수사례 ‘의성마늘햄’ 더욱 확대
25일 의성군청에서 ‘의성마늘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이영호 롯데푸드 대표이사(오른쪽)와 김주수 의성군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5일 의성군청에서 ‘의성마늘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이영호 롯데푸드 대표이사(오른쪽)와 김주수 의성군수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기업과 지역의 대표적인 공유가치창출(CSV) 우수 사례인 ‘의성마늘햄’이 지역상생 확대를 위해 다시 협력한다.

롯데푸드와 의성군은 25일 의성군청에서 ‘의성마늘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이영호 롯데푸드 대표이사와 김주수 의성군수를 비롯한 롯데푸드와 의성군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2006년 9월 롯데푸드와 의성군은 10년의 협력을 약속하며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를 통해 롯데푸드는 ‘의성마늘햄’을 출시해 10년간 분절햄 시장 1위를 지켜왔고 의성군은 지역 특산물 ‘의성마늘’이 국내대표 마늘 브랜드로 자리 잡는 효과를 거뒀다.

롯데푸드와 의성군의 협력은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와 대한상공회의소로부터 ‘농업과 기업의 상생 협력 우수사례’로 선정될 만큼 대표적인 CSV 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롯데푸드와 의성군은 이번협약을 통해 상생 협력을 계속 이어가게 됐다.

롯데푸드는 의성마늘햄 브랜드를 더욱 확대해 지역 상생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기존의 의성마늘 프랑크, 의성마늘 비엔나에 이어 최근 의성마늘 김밥속햄과 의성마늘 베이컨을 출시하는 등 다양한 형태의 제품으로 브랜드를 확장하고 있다.
이영호 롯데푸드 대표이사는 “10년전 롯데푸드와 의성군의 협약으로 의성마늘햄이라는 브랜드가 탄생하고 의성마늘이 전국 대표 마늘로 자리잡는 동반 성장을 이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지난 10년 보다 더 나은 협력 체제로 지속적인 동반 성장을 이뤄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롯데푸드와 의성마늘햄 협약을 통해 마늘이 단순한 양념류에서 벗어나 다양한 식재료로 사용될 수 있다는 가능성이 입증됐으며 지역특산품과 기업이미지가 결합된 창조경제의 성공적인 혁신 모델이다”라고 말했다.

롯데푸드와 의성군의 상생 협력을 통해 2006년 출시된 의성마늘햄은 알이 굵고 맛이 좋기로 정평이 나있는 의성의 육쪽 마늘을 사용, 구웠을 때 은은하게 퍼지는 마늘 풍미로 인기를 모으고 있다.

특히 햄을 소량으로 나눠서 개별 포장한 최초의 분절햄 형태로 편의성을 인정 받아 분절햄 시장 1위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제품이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