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흥국자산운용, '차이나액티브주식형펀드' 출시

최종수정 2016.07.25 10:08 기사입력 2016.07.25 10:0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최서연 기자] 흥국자산운용은 중국본토 성장주에 투자하는 ‘흥국 차이나 액티브 주식 펀드’를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국내 출시된 중국주식형 펀드 대부분이 한국적 투자기준에 맞춘 가치주, 배당주 내지 인덱스 추종형 포트폴리오인데 반해 동 펀드는 현지 특성을 고려해 지수에 얽매이지 않는 액티브 운용전략(Anti-Benchmark 전략)을 구사하는 성장주 상품이다.
흥국자산운용은 지난 1년여 간 중국과 한국의 중국주식형 펀드를 면밀히 조사 검토한 결과 본 상품을 출시했다.

올 초 발표된 중국 갤럭시증권 펀드연구센터 보고서에 따르면, 2015년 CSI300지수는 연 5.6% 상승한 반면 수탁고 상위 15개 운용사액티브 주식펀드의 수익률은 평균 연 50% 수준이었다. 1위를 기록한 차이나유니버셜자산운용의 수익률은 1년72.0%, 3년 184.4%(CSI300지수 59.1%)로, 우수한 성과를 보였다. 이번에 출시되는 차이나액티브 주식형펀드의 위탁운용사인 차이나유니버셜은 수탁고 90조원으로 주식형 펀드 수익률 중국 1위의 운용사다.

흥국자산운용은 저성장 국면인 한국시장과 달리 중국 경제는 여전히 6.5% 이상의 고성장을 보이고 있으며 중국의 성장 이면에는 산업구조 개편, 개인 소득 증대, 국유기업 개혁 등과 같은 중국만의 특성이 있고 이러한 특성을 고려한 액티브 종목선정이 인덱스 보다 우월한 성과를 낼 수 있다고 보고 있다.
김현전 흥국자산운용 대표는 “중국에는 지수관련 300개 종목 외에 상해, 심천시장에 상장된 기업수가 2800여개로 새롭게 부상하는 종목들이 많이 있다”며 “이러한 현지 특성을 고려해 성장주 종목을 선별 투자한다면 기존과 확연히 차이나는 성과를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 펀드는 위안화로 투자되는 상품으로 환율변동에 대해서 환헤지를 하지 않는다.

해외주식 비과세 상품에 해당되며 개인연금 및 퇴직연금 상품으로도 가입할 수 있다.

펀드 가입은 유진투자증권, 펀드온라인코리아, 현대증권, 흥국증권, HMC투자증권의 영업점 및 온라인을 통해 가입 할 수 있다.


최서연 기자 christine8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