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W’ 한효주, 6년만에 안방극장 컴백…인기 웹툰에 빨려들어가 로맨스 속으로

최종수정 2016.07.18 16:28 기사입력 2016.07.18 16:28

댓글쓰기

한효주

한효주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배우 한효주가 드라마 'W-두 개의 세계'로 6년 만에 드라마 촬영에 임한 소감을 밝혔다.

18일 오후 서울 성암로 상암 MBC 사옥에서 열린 MBC 수목드라마 'W-두 개의 세계(이하 'W')' 제작발표회에는 배우 이종석, 한효주, 김의성, 이태환, 정유진, 이시언, 정대윤 PD가 참석했다.

이날 한효주는 "'W'는 정말 오랜만에 선택한 드라마다"라며 "재밌고 좋은 대본에 내게 왔다는 것을 행운이라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이어 "너무 재밌게 촬영하고 있다. 드라마를 촬영하면서도 다음 대본이 어떻게 나올까 궁금하고 기다려진다. 장르도 신선하고 즐길 거리가 많은 드라마다"라고 말했다.

한편, MBC 새 수목드라마 'W'는 현실세계의 초짜 여의사 오연주(한효주 분)가 우연히 인기 웹툰 'W'에 빨려들어가 만화의 주인공인 강철(이종석 분)을 만나면서 일어나는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20일 첫 방송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