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SKT, 데이터 로밍 요금 부담 대폭 줄였다

최종수정 2016.07.06 09:12 기사입력 2016.07.06 09:12

댓글쓰기

SKT, 데이터 로밍 요금 부담 대폭 줄였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안하늘 기자]SK텔레콤은 7일부터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 인하 ▲데이터 로밍 일 상한 2만원 제도 신설 ▲신규 데이터 로밍 요금제 출시 등 T로밍 서비스를 업그레이드 한다고 6일 밝혔다.
SK텔레콤은 데이터 로밍 종량 요금을 현재 패킷 당 4.55원에서 2원(부가세 별도)으로 약 56% 인하한다.

아울러 기존 월 10만원 데이터 로밍 요금 상한제 외에 일 2만원 상한제를 신설해 데이터 로밍 요금 우려를 해소하기 위한 이중 안전장치를 마련했다. 이를 초과할 경우 문자메시지를 통해 정액 요금제 가입 · 데이터 차단 설정 등을 안내한다.

또 SK텔레콤은 여름방학·휴가철을 맞아 장기 해외 여행에 나서는 고객을 위한 'T로밍 롱패스(LongPass)' 요금제 2종도 새로 출시한다.
T로밍 롱패스는 미국 · 일본 · 중국 등 한국인이 많이 방문하는 전세계 주요 50개국에서 대용량의 3G 데이터를 장기간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다.

T로밍 롱패스 요금제는 7일간 1기가바이트(GB)를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롱패스 7'과 30일간 1.5GB를 이용할 수 있는 'T로밍 롱패스 30'으로 구성된다. 이용 요금은 각각 4만2900원 · 6만4900원이며, 2017년 1월 6일까지 가입이 가능하다.

주지원 SK텔레콤 상품마케팅본부장은 "데이터 종량 요금 인하 · 일 2만원 상한제 · T로밍 롱패스 출시로 해외 여행 시 로밍 서비스를 이용하는 고객의 편의성이 향상됐다"면서 "향후에도 고객이 체감할 수 있는 차별적인 로밍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T로밍 롱패스 요금제 출시를 기념해 오는 8월 16일까지 T로밍 요금제에 가입하면 추첨을 통해 T로밍 LTE 원패스 쿠폰 1장을 선물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또 고객이 T로밍 서비스 이용 경험담을 시로 표현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공유하면 하상욱 시인이 우수작을 선정, 푸짐한 경품을 제공한다.


안하늘 기자 ahn70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