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경남과기대, 총장 선출규정 절차 놓고 대립…교수들 총장실 점거 농성

최종수정 2016.06.21 16:52 기사입력 2016.06.21 16:52

댓글쓰기

사진=경남과학기술대학교 로고

사진=경남과학기술대학교 로고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경남과학기술대학교(총장 권진택) 교수들이 총장 선출 규정 개정 절차를 자신들과 협의하지 않았다며 총장실을 점거했다. 교수들은 현 총장과 대학 교무처가 교수들과 총장 선출 규정안에 대해 협의할 때까지 점거 농성을 계속하기로 했다.

지난 20일 오전 11시 교수회(의장 김형갑) 소속 교수 40여명은 대학본부 내 총장실과 교무처를 점거해 농성에 돌입해 21일 현재까지 농성을 이어가고 있다.
교무처는 ‘경남과학기술대학교 총장임용후보자 선정 및 추천에 관한 규정’ 전무 개정에 대한 의견 수렴을 21부터 벌인다고 지난 20일 발표했다. 교수회는 그러나 현 총장이 ‘총장 선출 규정 개정 이전 내용을 교수회와 협의하겠다’고 세 번이나 약속해놓고 이를 어기자, 곧바로 점거 농성에 들어갔다.

교수회는 또 “교수회를 임의단체로 규정하고 인정하지 않는 데다, 공포되지 않은 ‘교육공무원임용령’을 근거로 총장 선출 규정을 제정하려 하고 있어 반대한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학 측은 “개정에 대한 의견을 보내달라고 한 것인데, 교수회가 발표 시점을 협의하지 않았다고 점거 농성하며 억지를 부리고 있다”고 반박했다. 이에 따라 교수회의 점거 농성이 장기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한편 경남과학기술대학은 현 총장의 임기가 오는 9월6일로 다가오면서, 차기 총장 선거를 준비하고 있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