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중소ㆍ소상공인, 청탁금지법 개정 촉구

최종수정 2016.05.23 12:00 기사입력 2016.05.23 12: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중소기업중앙회 등 14개 중소기업단체로 구성된 중소기업단체협의회가 23일 '청탁금지법 및 시행령' 제정안의 개정을 촉구하는 공동 성명서를 발표했다.

중소기업계는 "부패방지 법률의 한계를 보완하고 공공부문의 신뢰향상을 기한다는 법 취지에는 충분히 공감하지만 수출ㆍ내수위축이 지속되는 경제현실과 오랜 기간의 사회적인 분위기를 고려하지 않을 경우 법 제정의 목적달성 보다 더 큰 부작용이 예상된다"고 입장을 밝혔다.

시행령 제정안의 항목, 금액 등이 현실과 괴리돼 선물 매출이 중심인 농축수산물유통과 화훼, 음식점 소상공인에 피해가 집중된다는 것이다.

최승재 소상공인연합회장은 "법과 시행령 제정안이 현행대로 시행된다면 소상공인의 피해와 함께 내수경기가 더욱 위축될 것"이라며 "사회적 약자인 소상공인의 피해가 없도록 전면적인 재논의와 함께 사회적 합의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성택 중기중앙회장은 "법의 취지가 아무리 좋아도 전반적인 경제ㆍ사회 현실과 국민 정서를 고려하여야 한다"며 "중소기업계는 청탁금지법과 시행령 제정안의 조속한 개정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