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예금보험공사, `행복예감 청계천장터` 열어

최종수정 2016.05.18 16:10 기사입력 2016.05.18 16:10

댓글쓰기

예금보험공사는 18일 서울 중구 청계천 광통교에서 동반성장을 위한 '행복예감 청계천장터'를 개최했다. 곽범국 예금보험공사 사장(사진 가운데)이 장터에 참여한 사회적기업 판매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출처: 예금보험공사)

예금보험공사는 18일 서울 중구 청계천 광통교에서 동반성장을 위한 '행복예감 청계천장터'를 개최했다. 곽범국 예금보험공사 사장(사진 가운데)이 장터에 참여한 사회적기업 판매자들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출처: 예금보험공사)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예금보험공사는 18일부터 19일까지 이틀간 서울 중구 청계천 광통교에서 '제1차 행복예감 청계천장터'를 연다고 밝혔다.

행복예감 청계천장터는 예보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의 협조를 받아 동반성장을 위해 마련한 사회공헌 장터다. 중증장애인생산품, 지역 농수산품을 비롯해 20개 사회적기업 등이 참여해 건강한 먹거리와 생활용품 등 다양한 상품을 판매한다.

예보는 이번 장터에서 직원들의 기부금으로 조성된 '행복예감기금'으로 소정의 물품을 구입해 후원기관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와함께 참여업체 중 시설이 영세한 사업장에 CCTV 설치, PC등 필요 물품을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행사에 참석한 곽범국 예금보험공사 사장은 "각 경제주체들이 상호 공존할 수 있어야 어려운 나라경제 상황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사가 마련한 장터가 다양한 사회구성원과의 상생 발전을 도모할 수 있는 윤리적 소비를 확산시키는 데 작은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