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中 코스코, 그리스 피레우스항 인수 완료

최종수정 2016.04.09 21:57 기사입력 2016.04.09 21:5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박병희 기자] 중국 국영기업인 중국원양운수(코스코)의 그리스 최대 항구인 피레우스항 인수가 완료됐다.

코스코가 3억6850만유로(약 4840억원)을 주고 피레우스항의 지분 67%를 확보했다고 파이낸셜 타임스가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코스코 그룹은 그리스 정부의 피레우스항 지분 매각에 단독 입찰해 지난 1월 우선 투자자로 지정된 바 있다. 코스코는 앞으로 5억유로를 더 투자해 새로운 항만 설비를 갖출 예정이다.

그리스는 860억유로 규모의 3차 구제금융을 받을 때 피레우스항 매각을 약속한 바 있다.

알렉시스 치프라스 총리는 관저에서 매각 서명식을 열고 "그리스 정부는 외국 기업이 노동 관련 규제 등을 준수하는 조건에서 투자를 환영한다"면서 정부가 외국인 투자에 우호적 태도를 보인다는 점을 강조했다.
그러나 피레우스 항만 노동자들은 총리 관저에서 가까운 공원에 모여 항의 시위를 벌이며 폭동 진압 경찰과 맞섰다.


박병희 기자 nu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