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보라, 재벌2세 남자친구 때문에 ‘스폰서 루머’까지…

최종수정 2016.03.21 09:44 기사입력 2016.03.21 09:44

댓글쓰기

남보라, 재벌2세 남자친구 때문에 ‘스폰서 루머’까지…

[아시아경제 조아라 인턴기자] 배우 남보라가 악성루머에 대한 강경 대응 방침을 밝힌 가운데, 재벌 2세 남자친구로 인해 스폰서 루머가 돌았던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지난 14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서는 ‘남보라의 열애설의 뒷배경에는 재력가 스폰서가 있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지난 2월 남보라는 쇼핑몰에서 한 남성과 데이트를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고 이 남성은 모대기업 사장의 아들인 것으로 밝혀져 이를 두고 스폰서 루머가 나돌았다.

이에 대해 한 기자는 “남보라의 열애설 상대가 이름만 들어도 누구나 다 아는 대기업의 자제였다”며 “당시 스폰서 문제로 연예계가 떠들썩했는데, 이 때문에 남보라의 열애설의 배경에는 스폰서가 있다는 풍문이 돌았던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앞서 불거진 남보라의 열애설에 대해 지난달 소속사 윌엔터테인먼트는 “보도된 남자친구와는 안타깝게도 최근 결별해 좋은 친구 사이로 남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조아라 인턴기자 joara@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