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민주, 진영(용산)ㆍ박주민(은평갑) 등 전략공천

최종수정 2016.03.20 11:20 기사입력 2016.03.20 11: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효진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20일 제20대 4ㆍ13총선 서울 중구성동을에 이지수 전 좋은기업지배연구소 연구위원을, 서울 은평갑에 '세월호 변호사'로 잘 알려진 박주민 변호사를 전략공천 했다.

서울 용산에는 새누리당을 떠나 더민주에 입당한 진영 의원을 전략공천했다.

더민주 김성수 대변인은 이날 이 같은 내용의 추가 전략공천 결정사항을 발표했다.

김 대변인은 "이 전 연구위원이 원래 서울 용산에 공천신청을 했는데 서울 중구성동을로 돌려서 공천했다"고 설명했다.

진 의원 전략공천을 고려한 배치다.
이밖에 서울 강북갑에서는 박원순 서울시장 측근인 천준호 전 서울시장 비서실장이 김기식 의원(비례)과 경선을 치르게 됐다.

경선은 안심번호 방식이 아닌 일반 여론조사로 진행된다.

더민주는 최종 후보등록일(오는 24~25일)까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점 등을 이유로 이 같이 결정했다.

전북 익산을에는 익산갑에서 이춘석 의원과의 경선에 패한 한병도 전 의원이 전략공천됐다.

최명길 전 문화방송 기자는 서울 송파을에 전략공천됐다.

최 전 기자는 대전 유성갑 경선에서 조승래 전 충남지사 비서실장에게 패했으나 이번 전략공천으로 구제됐다.

서울 동작갑에는 김병기 전 국가정보원 인사처장이 전략공천 됐다.

◆20일 발표 더민주 추가 전략공천 현황

▲서울 용산=진영 ▲서울 중구성동을=이지수 ▲서울 은평갑=박주민 ▲서울 송파을=최명길 ▲서울 동작갑=김병기 ▲전북 익산을=한병도 ▲서울 강북갑=천준호-김기식 경선


김효진 기자 hjn252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