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시가스 요금 신용카드로 납부하는 가구 급증

최종수정 2016.03.20 12:20 기사입력 2016.03.20 12:2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슬기나 기자]도시가스 요금을 신용카드로 납부하는 가구가 최근 1년 사이에 9배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2014년 말 기준으로 신용카드로 요금을 납부하는 가구 수는 약 16만 가구에 그쳤으나 지난해 말 140만 가구로 급증했다. 신용카드 결제 가구 수는 전체 가정용 도시가스 사용가구(1650여만가구)의 9% 수준에 해당한다.

이는 가스요금을 납부할 수 있는 신용카드 회사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인터넷 결제와 자동이체 등 카드 납부 방식이 다양해진 것도 영향을 미쳤다. 현재 24개 도시가스 업체가 인터넷 결제를, 32개 도시가스 업체가 자동이체를 허용하고 있다.

정부는 도시가스료 카드 납부 방식을 2009년 12월부터 도입했다. 그간 수수료에 따른 요금 인상 우려가 있어 사용자가 가스사를 직접 방문한 경우에만 카드 사용을 허용했다. 하지만 지난해 7월 도시가스협회와 4개 주요 카드사(BC, 신한, 삼성, 롯데)가 ‘카드수수료 인하 양해각서(MOU)’를 체결한 가운데 수수료가 대폭 낮아지면서 카드 사용이 크게 늘어나게 된 것으로 보인다.
세종=조슬기나 기자 seu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