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새누리 탈당' 진영, 야당서 러브콜 받아…“영입 성사단계”

최종수정 2016.03.18 07:07 기사입력 2016.03.18 07:07

댓글쓰기

진영 의원. 사진=진영 트위터 캡처

진영 의원. 사진=진영 트위터 캡처


[아시아경제 노연경 인턴기자] 새누리당을 탈당한 진영 의원이 야당 쪽에서 러브콜을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더불어민주당 핵심 관계자는 "진영 의원의 영입을 김종인 대표가 추진해 왔으며, 영입 작업이 성사 단계"라고 전했다.

진 의원은 이날 탈당을 공식 선언하며 "(출마 여부는) 아직 어떻게 할지는 결정하지 않았다"면서도 "용산을 떠날 생각을 단 한 번도 한 적이 없다"고 했다. 더민주는 현재 서울 용산에 공천을 하지 않은 상태다.

국민의당 역시 진 의원 영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진 의원의 영입에 관한 최종 성사 여부는 이르면 오는 20일께 공식화 될 것으로 보인다.

'합리적 보수'로 분류돼온 진 의원에 대한 영입 추진은 총선 국면에서 더민주의 중도화 및 외연 확장 전략의 일환으로 최종 확정될 경우 적지 않은 파장이 예상된다.
노연경 인턴기자 dusrud1109@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