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공항공사, 그린리포트 LACP 대상 수상

최종수정 2016.02.25 10:25 기사입력 2016.02.25 10: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정일영)는 미국 커뮤니케이션연맹(LACP)이 주관한 '비전 어워즈'에서 3년 연속 사회책임보고서 부문 대상 수상과 함께 전 세계 기업 중 3위를 차지했다고 25일 밝혔다.

올해로 16회를 맞은 LACP 비전 어워즈는 미국 포춘지 선정 500대 기업을 비롯한 세계 유수기업과 정부기관, 비영리단체 등을 대상으로 매년 기업 홍보·보고자료를 평가해 시상하고 있다.
인천공항공사의 저탄소·친환경 경영 성과를 담은 2015 그린리포트는 세계적인 작가, 디자이너, 기업체 IR·재무담당자 등으로 구성된 심사위원단으로부터 디자인, 정보전달의 명확성, 창조성, 서술기법 등 총 8개 항목 중 7개 부문에서 만점을 획득하며 총점 100점 만점 중 99점을 기록해 한국 기업 중 1위, 전 세계 기업 중 3위를 차지했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이번 수상은 친환경 경영과 관련해 이해관계자들과 보다 긴밀하게 소통하고자 하는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라며 "앞으로도 이러한 노력을 지속해나가는 동시에 세계 공항업계의 저탄소 친환경 경영을 선도해나가고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고효율 설비 도입과 입주자 에너지관리 지도점검 강화 등 적극적인 에너지절약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왔다. 또한, 국제공항협의회(ACI) 공항탄소인증 레벨3, 에너지경영시스템(ISO50001) 인증 등 국제적인 저탄소 친환경 공항에 걸맞은 표준운영체계를 적용하고 있다.
올해도 태양열·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확대, 고효율 LED조명 도입, 에너지저장설비 운영을 통한 전력사용 효율화, 항공기 지상전원공급장치·항공기 냉난방공급장치와 같은 저탄소 공항운영 장비의 국산화 개발품 확대, 자원회수시설 관리강화 등을 통해 온실가스를 대폭 감축해 나가겠다는 계획이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