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美패트리엇부대 한국 추가배치…"北공격 대비태세 보장"

최종수정 2016.02.13 09:48 기사입력 2016.02.13 09: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 주한미군사령부는 북한의 미사일 위협 등에 대비한 긴급 전개태세 연습의 일환으로 미국 본토의 패트리엇(PAC-3) 미사일 부대를 한국에 추가로 배치했다고 13일 밝혔다.

주한미군 측은 또 "미 텍사스주 포트 블리스에 위치한 미 제11 방공포여단, 43방공포연대 1대대 D 포대 병력이 한국에 전개돼 오산공군기지에 위치한 미 제35 방공포여단과 함께 방어훈련을 실시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번에 증강 배치되는 'PAC-3'은 북한의 'KN-01'과 'KN-02' 단거리 미사일, 스커드(사정 300~600km), 노동(사정 1000km) 미사일 등을 마하 3.5~5의 속도로 고도 30~40km에서 타격하는 하층방어 요격미사일이다.

이같은 조치는 북한의 4차 핵실험과 장거리 미사일 발사 및 이에 따른 개성공단 폐쇄 등으로 한반도의 군사적 긴장이 고조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다.

토머스 벤달 주한미군 8군 사령관은 "국제사회의 의지에 반하는 북한의 지속적 탄도미사일 개발은 효과적이고 준비된 탄도미사일 방어 유지 필요성을 요구하고 있다"면서 "이런 연습을 통해 북한의 공격을 방어할 대비태세를 보장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