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늦은 오후 고속도로 정체 풀려…부산→서울 4시간50분

최종수정 2016.02.08 20:39 기사입력 2016.02.08 20:3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권용민 기자] 8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늦은 오후에부터 고속도로 양방향 정체가 차츰 풀리고 있다.

각 도시에서 출발해 서울까지 귀경길 소요시간은 오후 8시 승용차 출발 기준으로 대전 2시간50분, 대구 3시간57분, 부산 4시간50분, 울산 4시간52분, 광주 4시간30분, 목포 4시간40분, 강릉 4시간10분이다.
하행선은 오후 8시에 출발할 경우 평소 주말 수준까지 풀릴 것으로 전망된다. 서울에서 출발, 대전까지는 2시간, 대구 3시간52분, 부산 4시간50분, 울산 4시간52분, 광주 3시간30분, 목포 4시간, 강릉 4시간이다.

경부고속도로는 서울방향 황간휴게소→금강휴게소, 청원휴게소→안성나들목 등 총 78.7km 구간에서, 부산방향 안성휴게소→안성휴게소, 북대구나들목→금호2교 북단 등 48.3km 구간에서 차량이 40km 미만의 속도를 내며 정체하고 있다.

서해안고속도로는 서울방향 당진분기점→서평택나들목, 비봉나들목→매송나들목등 38.5km 구간에서, 목포방향 발안나들목→행담도휴게소 23.4km 구간에서 차량이 거북이 속도로 운행하고 있다.
영동고속도로는 인천방향 평창나들목→새말나들목, 북수원나들목→안산분기점 총 75.6km 구간에서, 강릉방향 원주나들목→면온나들목 49.7km 구간에서 차량이 가다 서다를 반복하고 있다.

도로공사는 오후 7시30분 기준으로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35만대가 빠져나갔으며자정까지 10만대가 더 진출할 것으로 보고 있다.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진입한 차량은 33만대이며 자정까지 12만대가 더 들어올 전망이다.

공사 관계자는 "상ㆍ하행선 모두 오후 4∼5시께 정체가 절정이었다가 풀리고 있다"며 "지방 방향은 오후 10∼11시께 정체가 해소되겠으나 귀경 방향은 자정 이후가넘어서야 해소되겠다"고 말했다.


권용민 기자 festy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