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동네예체능' 조타 “김재범에 유도 배우며 진로상담 받아”

최종수정 2016.02.03 12:27 기사입력 2016.02.03 12:27

댓글쓰기

조타 김재범 사진=KBS 캡처

조타 김재범 사진=KBS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우리동네 예체능' 조타가 과거 선수시절, 유도선수 김재범에게 도움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2일 방송된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유도 특집의 완결판 특집으로 현역, 역대 금메달리스트들이 출연했다.
특히 유도선수 김재범은 조타와 사제지간이었던 인연에 대해 밝혔다. 김재범은 조타를 가르치며 진로 상담도 해줬다며 "당시 조타가 진로에 대해 고민을 많이 한 학생"이었다고 공개했다.

이날 김재범은 조타에 대해 "조타가 전국대회서 금메달을 따고 울더라"며 "조타가 선수시절 때 열정을 가지고 했으면 어땠을까라는 말을 했을 때 제가 있는 자리가 저 선수가 있고 싶어했던 자리가 아닐까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김재범은 이어 "나를 다시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