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캣츠걸 차지연 “출연 중 결혼… 가왕이 혼수였다”

최종수정 2016.02.01 07:52 기사입력 2016.02.01 07:52

댓글쓰기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사진=MBC '복면가왕'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복면가왕’에서 ‘여전사 캣츠걸’의 정체가 뮤지컬 배우 차지연으로 밝혀진 가운데 차지연의 결혼 사실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5회 연속 가왕에 자리에 오른 캣츠걸은 음악대장과의 대결에서 패해 얼굴이 공개됐다.
차지연은 “빨리 뵙고 싶었다”며 “결혼식 당시에도 말을 못했다”고 밝혔다. 이어 “가왕이 되고 다다음 주에 결혼을 해서 가왕이 혼수였다”며 “미혼 가왕이었다가 기혼 가왕이 됐다”고 덧붙였다.

차지연은 ‘복면가왕’ 출연 후인 지난해 11월16일 한 뮤지컬계 종사자와 결혼식을 올렸다. 그는 당시 소속사를 통해 “만만치 않은 삶 속에서 두 손 꼭 잡고 함께 걸어갈 좋은 사람을 만나 결실을 맺게 됐다”고 결혼 소감을 밝힌 바 있다.

한편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50분에 방송된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