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복면가왕’ 음악대장 추정 하현우, 고음이 4옥타브 도까지?

최종수정 2016.02.01 07:34 기사입력 2016.02.01 07:34

댓글쓰기

국카스텐 하현우 / 사진 =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국카스텐 하현우 / 사진 = MBC '섹션TV 연예통신'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복면가왕'에서 '음악대장'이 ‘캣츠걸’을 꺾고 가왕이 되면서 그의 정체가 밴드 국카스텐의 보컬 하현우로 추정되고 있다. 아울러 하현우의 과거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섹션TV 연예통신'의 인터뷰에서 리포터가 하현우에게 "고음이 어디까지 올라가냐"고 질문했다.
이에 국카스텐의 보컬 하현우는 "4옥타브 도까지 올라간다"고 밝혀 주위를 놀라게 했다.

이어 하현우는 "그만큼 올려서 대회에서 황금열쇠를 수상한 적도 있다"며 "그렇지만 밴드활동을 하면서 창법을 바꿨다. 그래도 많이 올라갈 거다"라고 여유 있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하현우는 국카스텐의 싱글 ‘도둑’과 ‘육룡이나르샤’의 OST ‘무이이야’ 락버전을 공개해 주목을 끌은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