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완도군, 구제역 유입 차단 총력

최종수정 2016.01.29 11:47 기사입력 2016.01.29 11:47

댓글쓰기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최근 전북 김제시 양돈농가가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구제역 유입을 차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최근 전북 김제시 양돈농가가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구제역 유입을 차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농가별 담당 지정해 돼지 1,500두분 백신접종 완료"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최근 전북 김제시 양돈농가가 구제역 확진 판정을 받음에 따라 구제역 유입을 차단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구제역 발생 가능성이 높은 양돈농가에 구제역 예방백신을 공급하고 농가별 관리담당 공무원을 지정해 농장의 차단방역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현재 관내 돼지농가 78호에 1,500두분(60병/50ml)에 대해 백신공급 및 접종을 완료했다.

군은 현재 주의단계를 유지중이며, 완도군 출입 관문인 군외·고금면에 축산차량 소독을 위한 거점소독시설을 2개소 운영해 구제역 차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한 군에서는 구제역의 유입을 방지하기 위해 긴급 예비비 7천4백만 원을 확보해 소독약품 및 거점소독시설 운영에 필요한 경비를 지원하고 있다.

고영권 농업축산과 축산담당은 “축산농가 스스로 방역 및 사양관리를 철저히 해 경쟁력을 갖춰 나갈 수 있도록 유도해 나갈 것이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구제역 청정군을 유지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제역 예방백신 구입비는 전업농가(소 50두, 돼지 1,000두 이상 사육)는 50%를 지원하고 있으며, 소규모 농가의 경우 전액을 보조 하고 있다.

지난해 소, 돼지, 염소 18,311두에 대하여 구제역 백신 예방접종을 지원했으며, 올해 3월 제12차 일제접종(11,700두)을 실시할 계획이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