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재인, 차기 대선 적합도 1위…김무성·안철수 낮아져

최종수정 2016.01.30 12:09 기사입력 2016.01.29 09:45

댓글쓰기

1월 문재인 차기 대선 적합도 전달에 비해 3%p 상승한 26.9%

[아시아경제 나주석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차기 대통령 적합도 조사에서 2개월 연속 1위로 조사됐다. 경쟁 구도를 형성했던 김무성 새누리당 대표와 안철수 국민의당 의원의 경우 적합도 조사에서 큰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자료제공:리얼미터)

(자료제공:리얼미터)


머니투데이 더300 의뢰로 여론조사 전문기관 리얼미터가 실시한 1월 차기 대통령 국가과제 실현 적합도 조사 결과 문 전 대표는 지난달 조사에 비해 3%포인트 오른 26.9%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문 전 대표는 경기·인천, 광주·전라·제주, 부산·울산·경남, 서울에서 1위를 기록해 우위를 보였다.

2위는 지난달에 이어 반기문 UN사무총장이 차지했다. 반 총장은 지난달 조사에 비해 1.5%포인트 오른 21.5%를 기록했다. 반 총장은 강원, 대전·세종·충청에서 1위를 차지했다.

김 대표는 지난달에 비해 4.5%포인트 하락한 12.4%로 3위로 조사됐다. 지난달 조사에서 4위를 차지했던 안 의원은 박원순 서울시장에 밀려 5위로 떨어졌다. 안 의원은 적합도 조사에서 4.7%포인트 떨어진 10.6%를 차지했다. 다만 안 의원은 광주·전라·제주에서 2위를 차지했다.

한편 차기 대통령 최우선 국가과제에는 경제민주화·소득재분배가 31.6%로 1위를 차지했다. 경제성장이 21.4%로 2위, 고용증대가 11.7%로 3위를 차지했다. 복지증진이 10.7%로 4위, 민주주의의 발전이 8.2%로 5위를 차지했다.

이번 조사는 26일과 27일 이틀간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1008명을 대상으로 무선전화(50%)와 유선전화(50%) 병행 RDD방법으로 조사했다. 통계보정 작업을 거쳤으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로 조사됐다. 응답률은 3.5%였다.
나주석 기자 gongg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