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하이트진로 맥스, 배우 하정우와 6년째 모델 계약

최종수정 2016.01.27 10:08 기사입력 2016.01.27 10:08

댓글쓰기

특급케미 담은 새 광고와 포스터 공개
하이트진로 맥스, 배우 하정우와 6년째 모델 계약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하이트진로의 올몰트맥주 브랜드 맥스(Max)가 모델 하정우와 재계약을 맺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로써 하정우는 국내 맥주업계 사상 6년째 활동하는 최장수모델로 기록을 남겼다.

하정우는 2011년 말부터 맥스 광고로 인연을 맺은 뒤 재계약에 거듭 사인하며 모델로 활동해왔으며 이는 모델 교체가 빈번한 주류업계에서 매우 이례적이다.
맥스는 그 동안 국내 올몰트맥주의 대표 브랜드라는 점에 걸맞게 배우·감독·아티스트 등 다양한 매력을 지닌 하정우를 내세워 광고 효과를 톡톡히 봤다. 이미 '천만 클럽'에 가입한 하정우는 여러 작품을 통해 가장 '믿고 보는 배우'라는 입지에 '믿고 쓰는 모델'이라는 이미지까지 더하며 광고 시장에서도 흥행보증수표임을 입증했다.

특히 맥스는 지난 해 원료를 강화하고 저온 슬로우 발효 공법을 도입해 ‘크림生 올몰트맥스’로 리뉴얼하며 부드러운 크림탑이 끝까지 지켜주는 깊고 풍부한 맛과 향을 강조해 소비자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 맥스는 올 봄 하정우와의 특급 케미를 담은 새 광고와 포스터 등을 통해 국내 대표 올몰트맥주 브랜드의 대세감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맥스는 2002년 국내 최초로 선보인 올몰트맥주 ‘하이트 프라임’이 2006년 맥스로 새롭게 리뉴얼된 후 현재까지 소비자들에게 국내 대표 올몰트맥주 브랜드로 사랑을 받고 있다.
특히 지난 4월말 원료를 강화하고 저온 슬로우 발효 공법을 도입해 ‘크림生 올몰트맥주 맥스’로 재탄생했다. 크림탑이 끝까지 깊고 풍부한 맛과 향을 선사하는 것이 특징으로, 국내 올몰트맥주 중 유일하게 비열처리를 한 생맥주를 병, 캔, 페트 제품에 담아 가정에서도 크림生 맥주의 맛을 그대로 느끼게 했다.

그 외에도 매년 전세계 희귀홉으로 만든 ‘맥스 스페셜홉’을 선보여왔다. 또한 세계 권위의 주류 품평회 및 어워드에서 수상하며 그 우수성을 세계적으로 인정받았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