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기아차, '더 뉴 모하비' 최초 공개

최종수정 2016.01.19 11:51 기사입력 2016.01.19 11:51

댓글쓰기

기아차의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SUV) 더 뉴 모하비

기아차의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SUV) 더 뉴 모하비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기아차의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SUV) 모하비가 새롭게 태어났다.

19일 기아차는 디자인 변경과 유로6 기준 디젤 엔진을 탑재한 더 뉴 모하비의 외관 디자인과 일부 사양을 공개하고 2월 중순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더 뉴 모하비는 2008년 출시 후 8년만에 선보이는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기존 모하비의 웅장한 디자인을 유지하면서 고급감을 더해 한층 존재감 있는 외관을 완성했다.

전면부는 크롬 조형으로 강인한 존재감을 부각시킨 신규 라디에이터 그릴과 웅장하고 입체감 있는 스키드플레이트를 적용해 고성능 정통 SUV의 이미지를 한층 강화했다. 또한 LED 방식의 주간주행등과 안개등 주변에 메쉬(그물형) 패턴의 가니쉬를 적용해 디테일한 완성도를 높였다.

측면부는 당당하고 압도적인 옆 라인을 유지하면서 사이드미러와 휠 부분에 크롬을 적용해 고급감을 향상시켰다. 후면부는 기존 모델 대비 입체감이 강화된 신규 범퍼와 와이드한 스키드플레이트를 적용해 모하비만의 강인한 오프로드 이미지를 강조했다.
엔진은 유로6 기준을 충족시키는 친환경 고성능의 V6 S2 3.0 디젤이 탑재됐다. 기존 엔진의 강력한 동력성능과 정숙성을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요소수를 활용한 SCR(Selective Catalytic Reduction) 방식의 배기가스 저감장치를 통해 친환경성까지 겸비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더 뉴 모하비는 V6 3.0 디젤 엔진에 프레임 바디를 적용한 국내 유일의 정통 SUV이자 대한민국 최고의 플래그십 SUV로 RV명가 기아차의 자존심이라 할 수 있는 모델"이라며 "2월에 출시하는 페이스리프트 모델을 통해 대한민국 최고급 SUV가 무엇인지 다시 한 번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