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년사]최치훈 삼성물산 사장 "주인의식 갖춰 수익성 끌어올리자"

최종수정 2016.01.04 15:30 기사입력 2016.01.04 15:30

댓글쓰기

최치훈 삼성물산 건설부문 대표이사 사장

최치훈 삼성물산 건설부문 대표이사 사장


[아시아경제 최대열 기자]최치훈 삼성물산 건설부문 사장은 4일 신년사에서 "수익성을 제고하기 위해 무엇보다 중요한 건 '오너십'을 갖는 것"이라고 말했다.

최 사장은 이날 사내 온라인게시판을 통해 직원들에게 배포한 신년사에서 3E 사이클을 구축해야 한다며 이 같이 강조했다. 3E 사이클이란 전문지식(Expertise)과 실행력(Execute), 확장ㆍ확대(Expand)의 머릿글자로, 내년 경영환경이 어려워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전문성을 갖춰 내실을 다져야 한다는 주문이다.

그는 "3E 사이클이 선순환하면 우리가 추구하는 수익성 제고를 이룰 수 있다"고 강조했다.

최 사장은 이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우리 모두 전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행동을 몸에 익혀야 한다"며 고객과 협력사 등의 입장을 인정하고 배려하는 조직문화를 만들 것을 주문했다.

또 "이 모든 것은 안전과 규율준수라는 기반 위에 이뤄져야 한다"며 "언제, 어디서나 누가 보지 않아도 스스로 이 가치를 실천하고 DNA로 정착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최대열 기자 dycho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