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하늬, 윤계상이 남긴 쪽지 공개 '애정 듬뿍'

최종수정 2015.12.15 13:16 기사입력 2015.12.15 13:16

댓글쓰기

이하늬.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이하늬. 사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배우 이하늬가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연인 윤계상과의 애정을 과시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이하늬의 냉장고 속 재료로 15분 동안 요리대결을 펼치는 셰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하늬의 냉장고에서는 윤계상에게 받은 매실 농축액이 발견됐다. 함께 붙어있던 메모에는 "매실 엑기스, 물에 타서 먹기"라고 쓰여 있다.

이를 본 MC 김성주는 "그 분 글씨체가 이런가봐"라고 말하며 웃었고, 이하늬는 "그 분이 악필이라 글씨를 잘 못써요"라고 설명했다.

윤계상과 이하늬는 2013년 열애 사실을 인정한 뒤 공개연애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