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힐링캠프' 김상경 "조재윤 결혼식, 하객 1000명…국회의원 인 줄"

최종수정 2015.03.10 08:04 기사입력 2015.03.10 08:04

댓글쓰기

사진=SBS '힐링캠프' 캡처

사진=SBS '힐링캠프'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힐링캠프' 김상경이 조재윤의 결혼식 이야기를 전하며 조재윤의 '얕고 넓은 인간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김상경은 9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해 "얼마 전 조재윤 결혼식을 다녀왔는데 그렇게 인간관계가 얕고 넓은 사람은 처음 봤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상경은 "하객이 1000명 정도 왔다. 내가 결혼식장에서 화를 냈다. 하객이 너무 많아서…. 무슨 국회의원 결혼식인 줄 알았다"며 "그 친구가 포털사이트에서 상위 검색어를 기록해본 적이 없는 친구다. 그런데 결혼식 날 1위를 하더라"고 해 주변을 폭소케 했다.

그러더니 김상경은 카메라를 바라보며 "형이 네 얘기 해줬다. 사실 조재윤이 이번 영화에 출연한다. 나와 계속 같이 다니는 형사다"고 틈새를 놓치지 않고 영화 홍보로 마무리해 시청자들을 웃음 짓게 했다.
한편 조재윤은 지난달 7일 오전 강남 첨당동 드레스가든에서 9살 연하의 쇼핑호스트와 결혼식을 올렸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