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K2전차 파워팩 국산으로 교체

최종수정 2014.11.19 10:30 기사입력 2014.11.19 10:30

댓글쓰기

국산 파워팩을 장착할 K2전차

국산 파워팩을 장착할 K2전차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국산 K2전차의 핵심부품인 파워팩이 국산으로 교체된다. 그동안 K2전차는 국내 방산기업에서 만들었지만 파워팩만 독일제를 수입해왔다.

방위사업청은 19일 "이날 오전 한민구 국방장관 주재로 방위사업추진원회를 열고 K2전차 2차 양산분에 대해서는 국내 파워팩을 사용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파워팩은 엔진과 변속기로 구성된다. 엔진은 두산인프라코어가, 변속기는 S&T중공업이 각각 생산한다. 국내 방산기업들은 K1, K1A1전차에 사용되는 1200마력 파워팩과 K9자주포, K10탄약운반차에 사용되는 1000마력 파워팩은 독일기업과 기술협력 생산해왔다. 하지만 K2전차에 사용되는 1500마력 파워팩 개발에는 실패를 거듭했다.

합참은 지난달 K2 전차의 가속성능 기준을 기존 8초에서 9초로 완화해 작전요구성능(ROC)을 충족시킬 수 있도록 했다. 가속성능은 3㎞ 전방에서 날아오는 적의 대전차 미사일을 회피하는 데 걸리는 시간을 말한다.

군은 올해 6월부터 실전 배치된 독일산 파워팩을 장착한 K2 전차 100대를 생산하는 데 이어 2016년부터 국산 파워팩을 장착한 K2 전차 106대를 추가로 양산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1500마력 파워팩에 대한 국내 개발 능력을 갖추게 됐다"며 "앞으로 국산 파워팩을 장착한 K2 전차가 야전에 배치되면 핵심 국방기술의 선진국 의존에서 탈피해 국방 전력 유지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