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등포구 양평동 자원순환센터 벤치마킹 급부상

최종수정 2014.11.15 17:19 기사입력 2014.11.15 17:19

댓글쓰기

국내는 물론 아프리카 베냉공화국 공무원들 양평동 자원순환센터 방문 줄이어

양평동 자원순환센터

양평동 자원순환센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영등포구 양평동 자원순환센터가 국내는 물론 해외로 부터 유명 벤치마킹 대상이 됐다.

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는 14일 오후 양평동에 위치한 자원순환센터에 아프리카 베냉공화국의 생활폐기물 담당 공무원들이 벤치마킹차 방문했다.
조 구청장은 이날 이들에게 전시된 재활용품과 재활용 선별장에 대해 직접 설명을 했다.
자원순환센터는 과거에 악취와 소음으로 인해 혐오시설이었던 곳이었지만 재활용전시관과 텃밭 등을 조성해 주민 소통의 공간으로 변모하게 돼 현재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찾아와 견학을 하는 명소가 됐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