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람이 좋다' 비, 빽가 언급 "진정으로 즐길 줄 아는 사람"

최종수정 2014.11.01 10:26 기사입력 2014.11.01 10:26

댓글쓰기

비 "빽가는 즐길 줄 아는 사람" [사진출처=MBC '사람이 좋다' 캡처]

비 "빽가는 즐길 줄 아는 사람" [사진출처=MBC '사람이 좋다' 캡처]



'사람이 좋다' 비, 빽가 언급 "진정으로 즐길 줄 아는 사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가수 비가 "빽가는 진정으로 즐길 줄 아는 사람"이라고 말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1일 방송된 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는 가수 바비킴과 빽가의 진솔한 이야기가 그려졌다. 빽가는 현재 사진작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본명인 백성현을 쓰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빽가에 대해 묻자 비는 "자기가 좋아하는 것에 있어서는 누구한테도 지기 싫어하는 면이 있다. 사람들이 그런 얘기를 한다. 똑똑한 사람보다는 노력하는 사람이 더 나은 거고 그보다 더 위에 있는 건 즐길 줄 아는 사람이라고. 빽가는 즐길 줄 아는 사람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빽가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사람이 좋다 빽가, 사진작가라니 멋있다" "사람이 좋다 빽가, 안 아파서 다행이다" "사람이 좋다 빽가, 방송 컴백하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