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육군 현역 17사단장, 여군 성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 "창군 이래 처음"

최종수정 2014.10.10 15:38 기사입력 2014.10.10 15:38

댓글쓰기

육군 현역 17사단장, 여군 성추행 혐의로 긴급 체포 "창군 이래 처음"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육군 17사단 부대 사단장이 성추행 혐의로 긴급체포 된 가운데 앞서 이 부대 전 대대장도 지난 6월 성희롱 혐의로 보직 해임된 것으로 드러났다.
10일 육군에 따르면 17사단 부대 A사단장(소장)은 자신의 집무실에서 지난 8월과 9월 다섯 차례에 걸쳐 여군 부사관을 성추행한 혐의로 긴급체포됐다.

최근 피해 여군이 부대 병영생활 상담관에게 성추행 피해 사실을 알리면서 육군본부가 사실 파악에 이은 신병 확보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

현역 사단장이 부하 여군을 성추행한 혐의로 긴급체포된 것은 창군 이래 처음 있는 일이다.
한편 이 부대 전 대대장 B소령도 지난 6월 성희롱 혐의로 보직 해임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더하고 있다.

B 소령은 지난 4월 부대 내에서 부하 여성 장교에게 성적 수치심을 유발하는 언행을 일삼으며 성희롱한 혐의를 받고 있다. 군 당국은 당시 보직해임과 함께 징계위원회를 열어 B 소령에게 정직 3개월의 중징계를 내렸다.

B 소령은 또한 지난 2010년 강원도 화천 전방부대 인근에서 자살한 심모(당시 25세) 중위의 자살 사건에도 관련돼 지난달 불구속 기소됐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