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인천AG]이상욱·윤나래, 남녀 기계체조 개인종합 동메달

최종수정 2014.09.23 20:30 기사입력 2014.09.23 18:59

댓글쓰기

[인천=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한국 남자 기계체조에서 동메달이 나왔다. 이상욱(29ㆍ전북도청)이 23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14 인천아시안게임 남자 기계체조 개인종합 결선에서 마루운동-안마-링-도마-평행봉-철봉 등 여섯 종목 합계 87.200점으로 3위를 차지했다. 단체전 은메달에 이은 두 번째 입상권 진입이다. 개인종합에서 메달을 획득한 것은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에서 김동화 현 충남대 체육교육과 교수가 은메달을 따낸 이후 12년 만이다.

금메달은 일본의 카모토 유야(87.950점), 은메달 역시 야마모토 마사요시(87.500점)에게 돌아갔다. 개인종합 금메달 후보로 주목받은 박민수(20ㆍ한양대)는 컨디션 난조 속에 82.300점으로 10위를 기록했다.
이어 열린 여자 개인종합 결선에서는 윤나래(17ㆍ대구체고)가 도마-이단평행봉-평균대-마루운동 4종목 합계 55.000점으로 동메달을 획득했다. 1974년 테헤란 아시안게임에서 체조가 정식 종목으로 채택된 이후 한국이 아시안게임 여자 개인종합에서 따낸 첫 메달이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