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태풍경로, '풍웡' 중국 향해 이재민 35만명 발생…"우리나라는?"

최종수정 2014.09.23 16:32 기사입력 2014.09.23 16:32

댓글쓰기

자료사진(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픽사베이 제공]

자료사진(사진은 기사 내용과 관련 없음) [사진=픽사베이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태풍경로, '풍웡' 중국 향해 이재민 35만명 발생…"우리나라는?"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제16호 태풍 ‘풍웡’이 중국을 강타했다. 한반도는 오늘 늦은 오후부터 태풍의 간접 영향에 들어갈 예정이다.
풍웡은 22일 오후 7시35분(현지시각) 중국 동부지역 저장성 연해지역에 중심부 최대풍속 10급(초속 28m), 최저기압 985헥토파스칼(hPa)의 위력으로 상륙했다. 이에 따라 중국에서 35만명 가량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1만명 가량이 긴급 대피한 것으로 전해졌다.

기상청은 태풍 풍웡은 세력이 약해진 채 중국 동해안을 따라 느리게 북상하고 있다고 23일 밝혔다.

풍웡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은 후 차차 흐려져 낮에 전남 해안부터 비(강수확률 60~90%)가 시작돼 늦은 오후에는 충청이남 지방, 늦은 밤에는 경기 북부와 강원 중북부를 제외한 전국으로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는 흐리고 비(강수확률 70∼80%)가 예상된다.
또한 오늘과 내일 사이 매우 강한 바람과 함께 시간당 3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릴 전망이다.

24일 자정까지 예상 강수량은 전국(서울·경기 북부, 강원 중·북부 내륙, 서해5도 제외) 50~100㎜다. 지형적인 효과까지 더해지는 남해안과, 지리산 인근, 강원 산간, 동해안 지역에 많게는 150㎜ 이상의 비가 올 것으로 예상된다. 제주도 산간 지역에는 20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도 있겠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태풍경로, 풍웡이고 나발이고 다른 나라로 꺼져" "태풍경로, 비 싫어 싫어 싫어 싫다고" "태풍경로, 제발 조용히 사라져줘" "태풍경로, 진짜 싫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