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12호 태풍 경로 "나크리, 중국 상하이 상륙…한반도 간접영향"

최종수정 2014.07.30 10:07 기사입력 2014.07.30 10:07

댓글쓰기

제12호 태풍 나크리(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제12호 태풍 나크리(사진: MBC 방송화면 캡처)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12호 태풍 경로 "나크리, 중국 상하이 상륙…한반도 간접영향"

12호 태풍 '나크리'(NAKRI)의 경로에 누리꾼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태풍 나크리는 30일 새벽 5시10분쯤 일본 오키나와 남쪽 약 860㎞ 부근 해상을 지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현재 서북서 방향으로 진행 중이며 속도는 시속 17㎞다. 최대풍속은 초속 21m, 크기는 중형이며 강풍반경은 300㎞에 이른다.

태풍 나크리의 경우 영향이 없을 것으로 전망되는 제11호 태풍 '할롱'(HALONG)과 달리 한반도에 간접영향을 줄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했다.
12호 태풍 나크리 경로(사진: 케이웨더 제공)

12호 태풍 나크리 경로(사진: 케이웨더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현재까지 발표된 예보에 따르면 나크리는 일본 오키나와 남쪽 해상에서 북상해 상하이를 거쳐 중국 본토에 상륙할 것으로 보인다. 이 과정에서 한반도 남해안 지역에 간접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기상청은 31일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밤부터 제주도와 남해지역에 강풍이 불고 비가 내리겠다고 관측했다.

12호 태풍 나크리는 캄보디아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캄보디아 꽃의 한 종류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12호 태풍 나크리, 이번 태풍도 피해 없길" "12호 태풍 나크리, 피해는 없이 비나 좀 내렸으면 좋겠다" "12호 태풍 나크리, 수도권 더위 식히는데 도움 좀 되나?"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