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이폰6 출시 첫 날…팀 쿡이 애플스토어를 방문한 이유는

최종수정 2014.09.20 05:47 기사입력 2014.09.20 05:47

댓글쓰기

(출처-나인투파이브맥)

(출처-나인투파이브맥)


팀 쿡, 아이폰6 출시위해 팔로 알토 애플 스토어에서 고객들 반겨

[아시아경제 이초희 기자]19일(현지시간) 애플의아이폰6와 아이폰6 플러스가 출시한 가운데 팀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팔로 알토 애플스토어를 방문했다.
이날 IT전문매체 나인투파이브맥(9t05Mac)에 따르면 팀쿡 CEO는 팔로 알토 애플 스토어를 방문하고 애플을 사기위해 대기중인 고객들을 반겼다. 그는 고객들에게 자신은 수 개월 전에 새 아이폰을 가졌다고 농담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애플 리테일 및 온라인 스토어 수석부사장 앤절라 아렌츠는 호두 시드니 애플 스토어에서 아이폰 6의 출시에 참여했다. 호주는 시차 때문에 아이폰6를 가장 먼저 출시한 국가들 중 하나이다. 애플 본사가 소재해 있는 미국보다 몇 시간 더 빠르다.

한편 애플은 아이폰6와 아이폰6플러스의 첫 24시간 예약주문 분량이 400만대를 넘어 사상 최고 기록을 세웠다고 15일(현지시간) 밝혔다.
특히 5.5인치 대화면 모델인 아이폰 6 플러스에 주문이 몰리면서 몇 시간 만에 준비된 물량이 떨어졌다. 때문에 지금 예약 주문을 하더라도 3∼4주를 기다려야 아이폰6 플러스를 받아볼 수 있다. 화면 크기가 4.7인치인 아이폰6 중 일부 모델은 19일에 바로 수령이 가능하다.

2012년 출시된 아이폰은 첫 주말 동안 아이폰4s 400만대, 2013년에 출시된 아이폰 5sㆍ5c은 900만대의 첫 주말 판매량을 기록했다.


이초희 기자 cho77lov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