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朴대통령, 현충원 양친 성묘…가족은 동행 안한 듯

최종수정 2014.09.09 11:37 기사입력 2014.09.09 11:37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신범수 기자] 박근혜 대통령은 추석을 맞아 국립서울현충원에 안장된 고 박정희 전 대통령과 육영수 여사의 묘역을 찾아 성묘했다.

9일 청와대는 성묘 사실만 전하고 시점과 동행인 명단은 공개하지 않았다. 다만 "가족은 동행하지 않은 것으로 안다"는 취지의 설명만 곁들였다. 박 대통령은 동생인 박지만 EG 회장, 박근령 전 육영재단 이사장 등 가족의 동반 없이 일부 보좌진과 경호원만을 대동하고 현충원을 찾은 것으로 보인다.

신범수 기자 answ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