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상의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 시행 앞서 보안대책 마련해야"

최종수정 2014.09.02 14:59 기사입력 2014.09.02 14:59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승미 기자]대한상공회의소는 2일 정부가 내년부터 시행하기로 한 온실가스 배출권거래제에 대해 "적절한 보완대책이 마련되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한상의는 이날 공식 논평을 내고 "경쟁상대국보다 먼저 시행하는 만큼 국제경쟁력에 대한 산업계의 부담이 최소화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대한상의는 "경제계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온실가스 감축의 필요성에는 공감한다"면서 "산업현장에서는 저탄소?고효율 기술개발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배출권거래제는 업체별로 배출권을 할당해 지정된 범위 내에서 온실가스를 배출하도록 하고, 여분이나 부족분을 다른 업체와 거래할 수 있게 하는 제도다.

정부는 이날 경제관계장관회의에서 효율적인 온실가스 감축을 유도하고자 예정대로 내년부터 배출권거래제를 시행하기로 했다.
김승미 기자 askm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