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리銀, 전·현직 행장 5명 '아이스버킷챌린지' 동참

최종수정 2014.08.29 16:22 기사입력 2014.08.29 16:22

댓글쓰기

29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전·현직 은행장 5명이 루게릭병 환자를 돕기 위한 아이스버킷챌린지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순우 행장, 이덕훈, 김진만, 황영기, 이종휘 전 행장.

29일 우리은행 본점에서 전·현직 은행장 5명이 루게릭병 환자를 돕기 위한 아이스버킷챌린지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순우 행장, 이덕훈, 김진만, 황영기, 이종휘 전 행장.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우리은행은 29일 본점 로비에서 이순우 행장을 비롯한 전·현직 은행장 5명이 참여한 가운데 루게릭병 환자를 돕기 위한 '아이스버킷챌린지'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최근 지인으로부터 지명을 받은 이종휘 전 행장의 제안으로 김진만, 이덕훈, 황영기 전 행장이 동참의 뜻을 밝혔고 우리은행 한새여자농구단 위성우 감독으로부터 지명을 받은 이순우 행장도 참여하기로 함에 따라 전·현직 은행장들이 함께 모여 얼음물 세례를 받게 됐다.
이순우 행장은 "오늘 행사를 통해 임직원 모두가 주변의 어려운 이웃을 다시 한 번 되돌아보고 그들에게 더 많은 관심과 사랑을 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날 전·현직 은행장 5명은 아이스버킷챌린지에 동참한 후 별도로 한국ALS협회에 각각 100달러를 기부했으며 다음 참여자로 은행의 주요 고객인 종근당 이장한 회장, 한유그룹 박기흥 회장, 패션그룹형지 최병오 회장, 비젼스텝 강옥선 대표이사, 우신시스템 허우영 회장 등 5명을 지목했다.

한편 우리은행은 지난 6월 이자 일부를 예금주 명의로 기부하는 우리함께 행복나눔 상품을 출시하는 등 소액기부를 통한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