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을지로위원회, 비정규직 보호 법안 통과 노력

최종수정 2014.08.22 14:50 기사입력 2014.08.22 14: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혜원 기자] 새정치민주연합 '을(乙)지로위원회' 우원식 위원장은 22일 "정기국회에서 비정규직 보호를 위한 법안을 통과시키는 일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우 위원장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밝히면서 "최저임금 결정 기준에 물가상승률을 포함시키는 내용의 최저임금법 개정안, 간접고용 남용을 방지하기 위한 근로기준법 개정안, 파견근로자 보호법, 기간제 노동자 보호법, 학교 비정규직 보호법 등을 최우선 통과 법안으로 삼겠다"고 전했다.

우 위원장은 또 "비정규직 문제가 심각한 사업장을 방문하고 법·제도 개선을 위한 토론회 개최 등의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겠다"고 강조했다.

그는 "국내 임금노동자 1800만명 중 900만명이 비정규직"이라며 "비정규직에 대한 저임금과 고용불안이 양극화와 빈곤문제의 원인이 되는 것은 물론 내수시장 위축으로 이어지고 있다"고 지적했다.

을지로위원회는 이날 오후 국회 대강당에서 '비정규직의 한 맺힌 절규-이런 법 좀 통과시키세'라는 제목으로 입법 결의대회를 갖는다.
김혜원 기자 kimhy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