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추신수, 마이애미전 멀티히트…타율 0.243

최종수정 2014.08.20 12:34 기사입력 2014.08.20 12:34

댓글쓰기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추신수[사진=Getty Images/멀티비츠]


[아시아경제 이종길 기자]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32)가 멀티히트를 뽐냈다. 20일(한국시간) 플로리다 주 마이애미 말린스파크에서 열린 마이애미 말린스와 원정경기에 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장, 5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두 경기 만에 안타 생산을 재개하며 시즌 타율을 0.243으로 끌어올렸다.

마이애미 선발투수 제러드 코사트를 상대한 추신수는 1회부터 안타를 쳤다. 시속 94마일짜리 속구를 때려 우전안타로 연결했다. 후속 엘비스 앤드루스가 투수 앞 땅볼에 그쳐 진루를 남기진 못했다. 3회 1사 2루에서 2루수 앞 땅볼에 머문 추신수는 5회 시속 83마일짜리 체인지업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네 번째 타석은 달랐다. 2-3으로 뒤진 7회 무사 1루에서 바뀐 투수 A.J 라모스의 시속 90마일짜리 속구를 공략, 우전안타를 뽑았다. 추신수는 앤드루스의 희생번트와 대니얼 로버슨의 볼넷으로 3루까지 진루했지만 득점에는 실패했다. 8회초 다섯 번째 타석에서는 바뀐 투수 브라이언 모리스의 싱커에 중견수 뜬공으로 잡혔다.

텍사스는 연장 10회 지안카를로 스탠튼에게 끝내기 안타를 허용, 3-4로 졌다. 48승 77패로 여전히 리그 승률 최하위(0.384)다.

이종길 기자 leemea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