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남경필도지사 장남 남상병에 구속영장 신청

최종수정 2014.08.19 12:44 기사입력 2014.08.19 12:42

댓글쓰기

군인연금 월 평균 1인당 214만원

군인연금 월 평균 1인당 214만원


[아시아경제 양낙규 기자]남경필 경기도지사 아들인 남 상병에 대해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19일 육군은 "후임 폭행 및 추행 혐의를 받는 6사단의 남모(23) 상병에 대해 이날 해당사단 헌병대에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군 수사당국은 오늘 영장실질심사를 통해 구속여부를 결정할 것으로 보인다. 남경필 경기도지사 아들인 남 상병은 지난 4월 초부터 이달 초까지맡은 일과 훈련을 제대로 못 한다는 이유로 후임병 A일병의 턱과 배를 주먹으로 수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남 상병은 지난 7월 중순부터 최근까지 생활관에서 또 다른 후임병인 B 일병을 뒤에서 껴안거나 손등으로 바지 지퍼 부위를 치는 등 성추행한 혐의도 받고 있다.

한편, 육군이 지난 4월 전부대를 대상으로 가혹행위와 관련한 설문조사를 실시했지만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장남 남모 상병 가혹행위는 적발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때문에 군의 가혹행위 관련 설문조사 방식을 개선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지난 4월7일 28사단 윤모 일병 폭행 사망 사건 후 한 달 간 전 부대를 대상으로 가혹행위 여부를 긴급 조사를 실시했다. 조사결과 3900여명의 가혹행위 가담자를 적발했다. 이 조사에서 남 상병 가혹행위 사건은 적발되지 않았다. 오히려 설문조사 이전부터 최근까지 업무와 훈련을 제대로 못한다는 이유로 남 상병은 후임병의 턱과 배를 주먹으로 4, 5차례 때리고 욕설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양낙규 기자 if@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