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김범수, 안문숙과 소개팅서 '폭탄발언'…지상렬·박준금 반응이

최종수정 2014.08.15 14:59 기사입력 2014.08.15 14:59

댓글쓰기

'님과 함께' 김범수와 안문숙이 소개팅에 나섰다. (사진출처 = JTBC '님과 함께' 캡처)

'님과 함께' 김범수와 안문숙이 소개팅에 나섰다. (사진출처 = JTBC '님과 함께'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김범수, 안문숙과 소개팅서 '폭탄발언'…지상렬·박준금 반응이

아나운서 출신 김범수와 방송인 안문숙이 소개팅에서 쿨한 발언을 쏟아내 화제다.

지난 13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에서는 가상부부 지상렬과 박준금이 친구 안문숙의 소개팅에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소개팅 장소에서 김범수를 본 안문숙은 "‘세바퀴’에서 이상형이라고 밝히자 대답을 안했던 사람"이라며 시큰둥한 표정을 지으며 불만을 표출했다. 이에 주선자 지상렬은 "이게 또 인연"이라며 안문숙을 달랬다.

김범수는 첫 만남에 시작부터 "나는 한 번 갔다 왔는데 괜찮냐"고 폭탄발언을 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하지만 안문숙 역시 쿨하게 "엄마가 갔다 와도 좋으니깐 얼른 가라고 한다. 상관없다"며 "한 번 검증 받았다는 거 아니냐"고 말했다. 박준금은 "그 나이에 안 갔다 온 게 더 이상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범수 안문숙 소식을 접한 네티즌은 "님과 함께 안문숙 김범수, 안문숙 왜 이렇게 웃겨" "님과 함께 안문숙 김범수, 김범수 안문숙 잘 어울려" "님과 함께 안문숙 김범수, 쿨한 행보 멋집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