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野 "박대통령 경축사…정치권 화살 돌린 것 납득 안돼"

최종수정 2014.08.15 11:50 기사입력 2014.08.15 11:5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전슬기 기자]새정치민주연합은 15일 박근혜 대통령의 광복절 경축사에 대해 "실망스럽기 그지 없는 내용"이라고 혹평했다.

김영근 새정치민주연합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갖고 "박근혜 대통령이 15일 발표한 ‘제69주년 광복절 경축사’는 공허하기 그지 없고 평화의 메시지도 없어 매우 유감이다"며 "국내 정국상황이 엄중하고 남북관계와 동북아 정세가 불안한 점을 감안할 때 실망스럽기까지 하다"고 말했다.

이어 "우선 정국교착의 책임을 전적으로 정치권에 돌린 것은 온당치 못하다"며 "솔선수범해야 할 지도자가 겸손과 낮은 자세를 외면하고 여야 정치권에 화살을 돌린 것은 국민이 선뜻 납득하기 어려운 시각이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또한 남북관계와 한일관계를 언급하기에 앞서 여건 조성을 충분히 하지 않은 채 일방적으로 제안한 것은 현명한 전략이 아니라는 것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덧붙였다.

김 대변인은 "다만 정부가 내수진작을 위해서 내년 예산을 확대 편성하겠다는 것은 관심갖고 지켜보겠다"면서 "경기 활성화대책이 사회적 약자의 어려움을 가중시키고 양극화 심화를 초래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는 점을 지적해둔다"고 밝혔다.
전슬기 기자 sgju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