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신세계百, 혼수특수 잡기 '웨딩 페어'

최종수정 2014.08.11 06:00 기사입력 2014.08.11 06: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올해 윤달(10월말~11월말)을 피해 9월과 10월초 결혼을 서두르는 예비부부들을 겨냥해 신세계백화점이 여름 혼수특수 잡기에 나선다.

신세계는 이달 15~24일 '웨딩 페어'를 열고 시계, 주얼리, 모피, 침구, 주방, 가전, 가구 등 다양한 관련상품들과 프로모션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
신세계 전점에서는 구매금액을 8개월간 마일리지 형태로 적립할 수 있는 'S웨딩클럽'을 진행한다. S웨딩클럽은 혼수관련 상품 할인 및 추가 사은품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한다.

결혼식장 계약서로 가입할 수 있는데 이번 행사기간 중에는 S웨딩클럽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신세계 씨티, 삼성카드로 당일 300만원이상 구매 시 평소보다 2배 많은 10%에 해당하는 상품권을 증정한다.

또 본점(20일까지)과 강남점(21일까지) 이벤트홀에서는 '리빙 & 웨딩 페어'가 열린다.
한편 신세계는 올 7월까지 백화점 매출이 전년 대비 1.4% 성장한 반면 혼수 장르인 시계ㆍ주얼리는 12.5%, 해외명품(잡화)은 10.3%, 가전은 7.6%, 가구는 7.0% 신장했다고 밝혔다.

최민도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상무는 "최근 혼수 가짓수는 줄이더라도 평소 희망했던 유명 브랜드의 혼수 제품을 선택하는 경향이 계속되며 혼수 장르들이 좋은 실적을 나타내고 있다"며 "예물 등의 수요를 선점하기 위해 윤달 이전까지 혼수 고객 혜택을 더욱 늘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