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엑소엘(EXO-L) 회원 수 하루만에 28만명 돌파…'경이로운 속도'

최종수정 2014.08.06 11:39 기사입력 2014.08.06 11:39

댓글쓰기

그룹 엑소, 팬클럽 엑소엘 출범(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엑소, 팬클럽 엑소엘 출범(사진: SM엔터테인먼트 제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엑소엘(EXO-L) 회원 수 하루만에 28만명 돌파…'경이로운 속도'

그룹 엑소(EXO)의 공식 팬클럽 엑소엘(EXO-L)의 회원 수가 하루만에 28만명에 육박했다.
5일 정오 엑소는 공식 팬클럽 엑소엘을 출범하고 전용 홈페이지를 통해 회원 모집을 시작했다.6일 오전 8시 기준 엑소엘의 회원 수는 27만9744명을 넘겼다.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엑소의 공식 팬클럽 엑소엘은 'EXO-LOVE'의 줄임말이다. 알파벳 L이 K와 M 사이에 위치하듯 EXO-K와 EXO-M 사이에서 엑소를 사랑하는 모든 팬을 의미한다.

또한, 엑소엘은 팬클럽 최초로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운영된다. 엑소엘 회원이 된다면 개별 바코드가 삽입된 모바일 회원카드를 비롯해 멤버와의 채팅 이벤트, 엑소 콘텐츠 공개, 공식 스케줄 참여 신청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다.
더불어 엑소엘의 출범을 기념해 8월 한 달간 특별 이벤트도 진행된다. 6일부터는 매주 한 번씩 엑소 멤버들과 팬들이 보다 가까이 소통할 수 있는 채팅 이벤트가 열리며, 엑소에 관련된 퀴즈를 풀고 다양한 선물에 응모하는 퀴즈 이벤트도 펼쳐진다.

엑소엘 전용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받거나 엑소 엘 전용 홈페이지에 접속해 간단한 가입절차를 거치면 누구나 엑소 공식 글로벌 팬클럽 회원이 될 수 있다.

소식을 접한 누리꾼은 "엑소엘 SM 공홈 홈페이지, 벌써 30만? 대박이네" "엑소엘 SM 공홈 홈페이지, 팬클럽 가입비가 무료야?" "엑소엘 SM 공홈 홈페이지, 제2의 카시오페아 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