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영광군, 연안해역에 감성돔·참조기 대량 방류

최종수정 2014.08.04 14:42 기사입력 2014.08.04 14:42

댓글쓰기

영광군이 연안해역에 감성돔·참조기를 대량 방류했다.

영광군이 연안해역에 감성돔·참조기를 대량 방류했다.


[아시아경제 김재길 기자]영광군은 최근 백수읍 대신항 선착장에서 해양수산과장을 비롯한 군의회 의장 및 의원, 어업인 등 관계기관과 지역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총 2000만원을 투입, 감성돔 종묘 8만 마리를 칠산어장에 집단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감성돔은 평균크기 5㎝ 이상으로 생존율이 높아 앞으로 지역 어업인의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우리나라 서·남해 등에 많이 서식하고 있는 감성돔은 방류 후에도 연안에서 멀리 이동하지 않는 내만성 어종으로, 방류효과가 매우 높으며 겨울철에 깊은 곳으로 이동하는 특징이 있다.

한편, 같은 날 오전에는 한국수산자원관리공단 주관으로 참조기 주요 어장인 영광 칠산바다에서 총 사업비 5억원으로 참조기 종묘 60만 마리를 집단방류 했다.

이번 참조기 대규모 방류는 건강한 어린고기의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어류 수송선을 활용해 해상과 바닷가로 나눠 실시하였으며, 서해안 참조기 자원 회복에 크게 기여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 “영광 칠산바다는 조기 파시(풍어기 바다에서 열리는 시장)이자 전국 제일의 영광굴비가 태동한 곳으로 이번 대규모 방류행사는 지속 가능한 굴비산업의 미래를 이끌게 될 것이다”며 “관내 연안해역에 지속적으로 수산종묘를 방류해 어업인 소득증대와 해양 생태환경 보전에 적극 힘써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길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